신동빈 票 ‘AI트랜스포메이션’ 본격화…전 직원 AI 비서 도입

2024.02.25 12:18:21 4면

롯데정보통신, ‘아이멤버’ 고도화
연내 개인 맞춤형 AI 플랫폼 출시

 

신동빈 롯데 회장의 AI 트랜스포메이션이 본격적인 궤도에 오른다. 연초 롯데정보통신이 그룹 계열사에 도입키로 한 AI 플랫폼 ‘아이멤버’의 고도화 작업을 통해서다.

 

25일 롯데그룹에 따르면 아이멤버를 기반으로 개인 맞춤형 AI 플랫폼을 개발 중이다. 이들은 기존에 계열사별 사업 특성에 맞춘 아이멤버 커스텀 챗봇을 고도화해 상반기 중 팀 단위에 제공되는 맞춤형 플랫폼을 개발하고 연내에 개인 맞춤형 AI 플랫폼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롯데그룹 관계자는 “아이멤버를 고도화하기 위한 작업을 지속적으로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롯데그룹 전 직원에게 일종의 나만을 위한 AI 개인비서가 생기는 셈이다.

 

롯데에 따르면 최근 전 계열사를 대상으로 한 화상 세미나도 두 차례 진행했다. 세미나에서는 각자 업무 영역에서 아이멤버를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공유하고 시연을 진행했다. 이외에도 생성형 AI 활용이 직원 개인과 그룹의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추가로 세미나를 여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롯데가 이처럼 AI 기술에 힘을 주는 것은 신 회장이 각별히 관심을 쏟고 있기 때문이다.

 

신 회장은 지난해 하반기 사장단 회의에서 처음 공개적으로 AI를 언급한 이후 올해 초 신년사와 상반기 사장단 회의에서도 거듭 AI 기술을 강조했다.

 

신 회장은 연초 신년사를 통해 “AI 트랜스포메이션 시대를 맞이하기 위한 사업 혁신을 서둘러달라”며 “이미 확보한 AI 기술을 활용해 업무 전반에 AI 수용성을 높여달라”고 했다. 이어 “생성형 AI를 비롯한 다양한 부문에 기술 투자를 더욱 강화해달라”며 “고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할 수 있는 롯데만의 안전하고 효과적인 AI 기술을 적용한 비즈니스 모델을 마련해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롯데그룹은 하반기에 메타버스 플랫폼 ‘칼리버스’를 공개하고 국내외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이효정 기자 ]

이효정 기자 bombori61@kgnews.co.kr
저작권자 © 경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흥덕4로 15번길 3-11 (영덕동 1111-2) 경기신문사 | 대표전화 : 031) 268-8114 | 팩스 : 031) 268-8393 | 청소년보호책임자 : 엄순엽 법인명 : ㈜경기신문사 | 제호 : 경기신문 | 등록번호 : 경기 가 00006 | 등록일 : 2002-04-06 | 발행일 : 2002-04-06 | 발행인·편집인 : 김대훈 | ISSN 2635-9790 경기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경기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g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