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16.7℃
  • 맑음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8.7℃
  • 맑음대구 21.0℃
  • 연무울산 20.2℃
  • 맑음광주 19.8℃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7.6℃
  • 흐림제주 18.8℃
  • 맑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청소년보호소에서 탈출해 금은방 턴 10대 2명 검거

지인 신고로 덜미 잡혀

보호소에서 탈출한 뒤 금은방을 턴 1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수원남부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A(15)군과 B(16)군 등 2명을 긴급체포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15일 오후 5시 20분쯤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소재 금은방에서 돌멩이로 유리 진열대를 부수고, 3000만원 상당의 귀금속을 절취한 혐의를 받고있다.

이들은 지인의 신고로 덜미를 잡혔다.


16일 오전 1시 50분쯤 수원남부서 태장파출소 근무자가 파출소 앞을 서성이는 C씨를 발견하고, 그로부터 A씨의 범죄행각을 들었다.


이에 수원남부경찰서는 영등포경찰서와 공조해 피의자 지인들을 상대로 면밀한 탐문조사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경찰은 A군이 영통구 소재 모텔에 투숙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했고, 이날 오전 5시쯤 해당 모텔에서 A군을 검거했다. 공범 B군도 서울 영등포 일대에서 탐문 중이던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조사 결과, A군은 충북 제천 소재 청소년 보호소에서 탈출한 뒤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라 구체적인 답변을 줄 수 없다”며 “이미 사건 발생 관할인 영등포경찰서에 해당 사건을 인계했다”고 설명했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