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8 (수)

  • 맑음동두천 17.2℃
  • 구름조금강릉 16.7℃
  • 맑음서울 17.6℃
  • 구름많음대전 18.7℃
  • 구름조금대구 21.0℃
  • 연무울산 20.2℃
  • 맑음광주 19.8℃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7.6℃
  • 흐림제주 18.8℃
  • 맑음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8.1℃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19.4℃
  • 맑음경주시 20.9℃
  • 구름조금거제 18.3℃
기상청 제공

2021학년도 수시모집 지원 횟수 초과자 337명에 달해···“주의해야”

올해 수시모집 총 지원 건수는 212만 1694건
1인 평균 지원 횟수는 4.73회으로 전년보다 0.01회 줄어
그 중 6회 초과 지원자 337명에 예방 조치

2021학년도 대학 수시모집에서 지원 횟수를 초과해 접수 취소 등의 처분을 받은 인원이 337명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한국대학교육협의회(대교협)에 따르면 올해 수시모집 총 지원 건수는 212만 1694건으로, 1인 평균 4.73회 지원한 가운데 그 중 377명이 지원 횟수를 초과하는 등 대입지원 방법을 위반했다.

 

앞서 대교협은 수험생의 대학진학 기회를 보호하고, 대입전형 질서를 유지하기 위해 지난 7월 20일부터 9월 28일까지 수시모집을 실시한 209개 대학(캠퍼스 포함)의 지원 자료를 수합했다.

 

그 과정에서 전체 지원자 44만 8678명 중 337명의 지원 횟수 6회 초과자를 사전 검출했고, 해당 대학에 그 결과를 통보해 지원 횟수 초과 수험생에게 확인 후 접수를 취소하도록 안내했다.

 

 

수시모집에 응시하는 수험생은 ‘대학입학전형 기본사항’에 따라 최대 6회까지 지원할 수 있다. 6회를 초과해 지원한 원서부터 접수가 취소되며, 만일 이를 위반한 상태로 입학 전형을 밟게 되면 입학이 무효 처리된다. 단, ▲산업대 ▲전문대 ▲특별법에 의해 설립된 대학 ▲순수 외국인(부모 모두가 외국인일 경우) 전형은 지원 횟수 집계 대상에 포함되지 않는다.

 

대교협은 앞으로 시행될 정시모집 및 추가모집에 대해서도 위반 검색을 실시할 예정이며, 대입지원방법 위반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 예방 조치를 강화할 계획이다.

 

대교협 관계자는 “수험생 스스로 수시모집 합격 후에 정시모집 지원, 정시모집 동일군 복수 지원, 이중등록 등의 대입지원방법을 위반하지 않도록 지원과 등록 과정에서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수험생의 대학 지원 현황 및 대입지원 위반 여부는 대입정보포털 ‘어디가’(www.adiga.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조회 방법 : 대입정보포털 회원가입 후 로그인하여 [마이페이지 → 대입원서 지원정보]에서 수험생 본인인증 후 확인 가능

 

◆조회 내용 : 수시, 정시, 추가모집 지원 내역 조회(수시모집 지원내역은 일반대만 해당), 대입지원방법 위반 여부 조회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