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흐림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0.3℃
  • 흐림서울 0.0℃
  • 흐림대전 -2.1℃
  • 흐림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0.7℃
  • 흐림광주 2.1℃
  • 구름많음부산 3.4℃
  • 흐림고창 0.8℃
  • 흐림제주 5.9℃
  • 흐림강화 0.0℃
  • 구름많음보은 -4.7℃
  • 구름많음금산 -4.3℃
  • 흐림강진군 1.5℃
  • 흐림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경기도 유도, 전국체전 사전경기서 금맥 이어가

대학·일반부 개인·단체전 이어 남자 19세 이하부 개인전서 금 2개 추가
4일 간 금 14, 은 5, 동 5개 등 총 24개 메달로 사실상 종목우승 확정

 

경기도 유도가 사전경기로 진행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4일 연속 금메달을 획득했다.

 

경기도는 24일 울산광역시 문수체육관에서 사전경기로 열린 유도 종목 4일째 남자 19세 이하부에서 금 2개, 은 2개, 동메달 2개를 추가했다.

 

이로써 경기도는 이날까지 금 14개, 은 5개, 동메달 5개 등 총 24개의 메달을 획득하며 서울시(금 5·은 4·동 5)와 경북(금 3·은 6·동 6)을 제치고 사실상 종목우승을 확정했다.

 

경기도 유도는  2019년 서울특별시에서 개최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21년 연속 종목우승을 차지한 이후 코로나19로 2020년 제101회 대회가 취소된 데 이어 2021년 제102회 대회도 종목 및 종합 시상이 열리지 않아 종목 우승을 이어가지 못했다.

 

올해 정상적으로 열린 이번 대회에서 경기도 유도는 다시한번 정상을 예약하며 22회 연속 종목우승을 눈 앞에 뒀다. 

 

경기도 유도는 종목 시상이 진행되진 않았지만 지난 해 고등부 만으로 치러진 제102회 전국체육대회에서도 금 7개, 은 1개 동메달 3개로 16개 참가 시·도 중 가장 좋은 성적을 냈었다.

 

이날 열린 남자 19세 이하부 81㎏급 결승에서는 박성현(남양주 금곡고)이 김건형(대전체고)을 상대로 빗당겨치기 절반을 획득한 데 이어 어꺠로 메치기 한판승을 거두고 우승을 차지했다.

 

또 남자 19세 이하부 73㎏급 결승에서는 김승민(의정부 경민고)이 신우진(서울 보성고)에게 누르기 한판승을 거두고 정상에 올랐다.

 

이밖에 남자 19세 이하부 90㎏급 결승에서는 이도윤(경민고)이 최재민(보성고)에게 밭다리로 절반을 내주며 아쉽게 준우승했고, 100kg급 김건우(경민고)도 결승에서 백성민(보성고)에게 양소매 업어치기 절반에 이어 안뒤축후리기 절반으로 한판패를 당해 은메달에 만족했다.

 

한편 남자 19세 이하부 55㎏급 임진현과 66㎏급 문성훈(이상 경민고)은 각각 3위에 입상했다.

 

[ 경기신문 = 유창현 수습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