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20.5℃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4.7℃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1.4℃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5.5℃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4.6℃
  • 맑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영생교 승리제단·보습학원 관련 10명 추가 확진…부천 누적 확진자 115명

12일 0시 기준 전국 누적 확진자는 123명

 

부천 영생교 승리제단 관련 코로나19 확진자가 10명 늘었다.

 

부천시는 지난 11일 오후 4시부터 12일 오후 3시 30분까지 괴안동 영생교 승리제단 시설과 관련해 6명, 오정능력보습학원과 관련해 4명 등 10명의 확진자가 추가됐다고 밝혔다.

 

추가된 승리제단 확진자 연령대는 60대 1명, 70대 3명, 80대 2명이다. 

 

보습학원 확진자는 10대 원생 2명과 가족 2명(40대 1명, 50대 1명)이다.

이로써 영생교 승리제단·보습학원과 관련된 부천 누적 확진자는 115명으로 늘어났다. 

 

전국 누적 확진자는 이날 0시 기준으로 123명이었다.

지난 9일부터 이 두 곳에서 집단감염 확진자가 속출하고 있는 이유는 영생교 승리제단 기숙사에서 집단생활을 해오던 교인 겸 오정능력보습학원 강사가 코로나19에 확진됐기 때문인 것으로 파악됐다.

 

[ 경기신문 = 김기현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