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2 (목)

  • 흐림동두천 -0.9℃
  • 흐림강릉 -0.1℃
  • 서울 -0.1℃
  • 흐림대전 2.6℃
  • 대구 3.4℃
  • 울산 4.3℃
  • 광주 5.0℃
  • 부산 5.6℃
  • 흐림고창 5.4℃
  • 제주 11.6℃
  • 흐림강화 -0.6℃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2.6℃
  • 흐림강진군 5.7℃
  • 흐림경주시 3.8℃
  • 흐림거제 5.9℃
기상청 제공

정부, '유보통합 추진단' 이달 중 구성…경기도교육청과도 포괄 협력 논의

 

정부가 이달 중으로 범부처 '유보통합(유아교육·보육통합) 추진단'을 구성하고 유보통합 추진에 본격적으로 착수할 예정이다.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은 12일 유보통합 조기 추진 등 보육정책 의견수렴을 위해 학부모 및 보육교직원과 간담회를 진행하고 임태희 경기도교육감과 만나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서울 중구 만리 어린이집에서 열린 간담회에서는 소관 기관이나 지원체계가 다르다는 이유로 급식비나 학비 지원 등 영유아 지원에 차이가 존재하는 것은 유보통합에 취지에 어긋나기에 성공적 통합을 위해 이를 조속하게 개선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이에 조 장관은 "관계부처가 합심해 현재의 서로 상이한 기준을 개선하고 정비해 형평성을 제고해 나가겠다"라며 "아이를 항상 중심에 둔 상태에서 충분히 의견을 수렴하고 논의해 실질적인 보육·교육 서비스 개선이 이뤄지도록 하겠다"고 설명했다.

 

이후 조 장관은 경기교육청 교육협력 서울사무소에서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을 만나 유보통합 조기 추진을 위한 협력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전체 어린이집의 30.5%, 어린이집 이용 아동의 절반인 49.8%가 있는 경기도에서 유보통합의 초석으로 어린이집과 유치원 간 지원 형평성 제고를 위한 협력 사항을 포괄적으로 논의했다.

 

정부는 '만0~5세 대상 보육과 유아교육 통합'을 국정과제로 선정해 추진 중이다. 이달 중으로 복지부, 교육부 등 관계부처가 참여하는 범부처 '유보통합 추진단'을 구성하고, 어린이집과 유치원 기관대표, 교사·학부모 대표, 학계 전문가가 참여하는 유보통합추진위원회도 설치해 유보통합 추진에 본격적으로 속도를 낼 방침이다.

 

조 장관은 "유보통합 성공을 위해 정책당사자·이해관계자 소통만큼 중요한 것이 정부와 지자체, 교육청의 유기적 협조와 협력이다"라며 "관계부처와 함께 보육·육아보육의 관계자와 열린 소통을 지속해나가 유보통합 성과가 조기 창출되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배덕훈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