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구름조금동두천 20.2℃
  • 흐림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17.0℃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1.0℃
  • 흐림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20.6℃
  • 구름많음강화 20.0℃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17.0℃
  • 구름많음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17.3℃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도민 출퇴근 단축 위해 경기도-수원·용인·성남·화성 ‘3호선 연장’ 협력

道-수원·용인·성남·화성, 3호선 연장 및 경기남부광역철도 대안 협력
김동연 “하루 1시간 돌려드린다는 약속에 오늘 협약은 중요한 역할”
“여야 없이 함께 뜻 모아 빠른 시일 내에 처리할 수 있도록 할 것”

 

경기도가 수원·용인·성남·화성시 등 4개 시와 함께 서울 지하철 3호선 연장 및 경기남부광역철도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공동대응에 나선다.

 

이번 사업이 진행되면 서울시와 성남·용인·수원·화성시가 한 번에 연결되면서 경기도민의 출퇴근 시간도 한층 단축될 전망이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21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준 수원특례시장과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신상진 성남시장, 정명근 화성시장과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김 지사는 이날 “4개 시 인구를 보니까 웬만한 광역시 두 배가 넘는다. 이들과 교통 대책인 3호선 지하철, 경기남부광역철도 사업에 뜻을 모으게 돼 대단히 기쁘다”고 밝혔다. 

 

이어 “저도 경기도민에게 하루 1시간씩 돌려드리겠다는 약속을 했는데 오늘 협약이 그 약속을 지키는 데 있어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믿는다”고 전했다.

 

그는 “빠른 시일 내에 처리할 수 있도록, 또 4개 시 주민들뿐 아니라 1400만 도민이 이용하고 도가 발전할 수 있도록 여야와 지역을 넘어 뜻을 모으도록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함께 의논드리면서 해결방안을 찾고 중앙부처(건의)도 제가 앞장서서 열심히 하겠다. 상생과 협치로 도를 위해 함께 힘을 모아 달라”고 참석자들에게 당부했다. 

 

이재준 수원특례시장은 “광역철도망은 착수까지 시간이 많이 걸리지만 도와 4개 시가 잘 합의하고 실무적으로 연구·논의를 한다면 빠른 시일 내에 착·준공이 가능하다고 본다”고 말했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드시 들어가도록 똘똘 뭉쳐 해봤으면 좋겠다. 3호선 연장이 되면 성남시 첨단산업, 판교 교통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기대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화성시는 병점역 하나가 전부여서 서울이나 인접 시로 출퇴근하는 시민의 불편이 많다. 적기에 추진되도록 해주시면 좋겠고 시에서도 최대한 역할을 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협약에는 ▲3호선 연장·경기남부광역철도 사업 추진을 위해 법령에 따른 행정절차 공동대응 ▲시민의견을 수렴해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균형 있는 사업을 위한 협력 ▲철도사업의 최적 노선안 마련,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등 상위계획 반영 노력 등의 내용을 담겼다. 

 

서울 3호선 연장 사업은 서울시 강남구 수서차량기지를 성남·용인 등 경기남부로 이전하면서 3호선 노선을 남쪽으로 연장하는 내용이다.

 

경기남부광역철도는 서울3호선 연장이 어려울 경우 대안으로 추진될 노선으로 서울 강남과 성남·용인·수원·화성시를 연결하는 광역철도다.

 

앞서 지난 2019년 용인·수원·성남시가 제5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포함하는 것을 목표로 사전타당성 조사 용역 등 공동 협력했지만 차량기지 부지 확보 문제로 사업이 사실상 중단됐었다.

 

도는 이번에 화성시까지 포함해 협약 목적을 조기 달성할 수 있도록 사전타당성 용역을 신속히 추진하고, 3호선 연장 사업이 제5차 국가철도망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수서차량기지 이전 등 현안은 서울시와 지속 협의하기로 했다. 

 

[ 경기신문 = 김혜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