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6 (화)

  • 구름많음동두천 28.5℃
  • 구름많음강릉 26.1℃
  • 구름많음서울 30.0℃
  • 대전 24.7℃
  • 구름많음대구 26.4℃
  • 흐림울산 24.2℃
  • 광주 23.4℃
  • 부산 23.7℃
  • 구름많음고창 24.6℃
  • 구름많음제주 32.2℃
  • 구름많음강화 28.3℃
  • 흐림보은 25.4℃
  • 흐림금산 25.4℃
  • 흐림강진군 24.0℃
  • 구름많음경주시 25.4℃
  • 흐림거제 23.7℃
기상청 제공

[현장스케치] 다채로움 '그 잡채'...연말을 수놓는 인디게임 축제 '버닝비버 2023'

DDP서 진행...90여 개 인디게임사 참여
게임으로 기획된 버닝비버 축제...튜토리얼부터 엔딩까지
"전시도 보고 게임도 즐긴다"...현장 채운 이벤트와 굿즈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불타는 비버(버닝비버)'가 게이머들을 찾아왔다. 

 

인디 게임 축제 '버닝비버 2023'이 오는 3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아트홀 1관에서 진행된다. 스마일게이트 그룹이 주최하고 스마일게이트 퓨처랩이 주관하는 버닝비버 2023엔 100여 개의 인디게임이 모두 모였다. 

 

올해 열리는 버닝비버의 특징은 행사 자체를 하나의 거대한 게임으로 꾸몄다는 점이다. 관람객은 입장과 동시에 '비버월드' 세계에 들어서게 된다. 

 

 

비버월드 포털을 통해 입장하면 가장 먼저 '튜토리얼 존'이 관람객을 맞는다. 이 구역은 비버월드의 세계관을 전시해둔 곳이다. 기념사진을 남길 수 있도록 곳곳에 포토존이 만들어져 있다. 

 

이어지는 공간엔 기획전시관 'Ver.0.0.1'이 나타난다. 이곳에선 올해 참여팀의 전시작 중 10개 작품의 프로토타입을 체험해볼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됐다. 개발 초기부터 완성 단계까지 게임의 창작 과정, 개발자의 코멘터리를 감상할 수 있다. 

 

 

전시를 감상하며 안으로 이동하면 ▲인디게임 전시부스인 '버닝시티'·'비버빌리지'와 ▲무대 이벤트 공간 '비버광장'에 도착하게 된다. 

 

버닝시티와 비버빌리지에선 90여 개 게임사들의 다채로운 인디게임을 직접 시연해볼 수 있다.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녹여낸 인디게임이 관람객을 맞는다. 게임 부스에서 시연을 하고 나면 QR코드 인증을 통해 '골드'를 얻게 되는데, 이것이 바로 '버닝비버 2023' 축제의 인게임 재화다. 여러 게임을 플레이하고 골드를 모아 리워드 존에서 각종 상품 및 굿즈를 구매할 수 있다.

 

 

현장에선 각 부스를 방문해 게임 플레이에 열중하는 관람객들이 가득했다. 일부 부스에선 많은 인원이 몰려 시연을 하기까지 꽤 긴 시간을 대기해야 하는 상황까지 벌어졌다. 시연을 마친 후 일부 관람객들은 개발자에게 플레이 소감을 전하는 등 자유로운 소통도 이어졌다. 

 

원더포션의 '산나비'를 시연한 한 관람객은 "'갓겜'이라는 소문만 듣다가 직접 플레이 해 보니 산나비가 왜 호평받는지 알 것 같았다"면서 "집에 가서 스팀 플레이로 산나비를 좀 더 즐겨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부스를 구경하며 이동하다 보면 '비버광장'이 나타난다. 이 곳에서는 시간대 별로 현장 무대 이벤트가 진행된다. 매일 오후 1시엔 ▲게임 시연회 ▲사인회 ▲토크쇼 등 다양한 무대 이벤트가 열린다. 

 

1일엔 '김나성과 함께 하는 게임리뷰 맛집'이 열리고 있었다. 2일엔 ‘실시간 인디게임 배틀 with 여까’와 ‘케인과 함께하는 게임 리뷰 맛집’ 이벤트가, 3일에는 남도형 성우의 토크쇼가 열린다. 인디게임에 대해 자세히 소개하고, 해당 게임을 제작한 개발자를 무대로 초빙해 토크쇼를 진행하기도 했다. 관람객들은 자리를 잡고 앉아 현장 이벤트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비버 광장을 지나면 행사에 참여하면서 모은 골드를 사용할 수 있는 리워드존이 등장한다. 오늘의 버닝운세를 볼 수도 있고, 골드로 굿즈를 교환하는 '아이템샵'도 이용할 수 있다. 모든 콘텐츠를 즐기고 나면 엔딩포털을 타고 퇴장할 수 있다.

 

 

스마일게이트는 버닝비버 2023 현장을 찾지 못한 팬들을 위한 온라인 전시관도 준비했다. 인디게임 플랫폼 '스토브인디'의 후원으로 마련된 '버닝비버 온라인 전시관'은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오는 10일까지 무료 운영된다.

 

행사 기간, 일반 관람이 종료된 저녁 시간에는 ‘비버들의 밤’ 네트워킹 행사를 열어 버닝비버에 참가한 창작자들이 만찬과 함께 서로의 전시작을 시연하고 피드백을 주고받는 소통의 시간을 갖는다. 3일 오후 5시에 개최하는 ‘비버피처드 2.0’에서는 창작자들이 응원하고 싶은 게임을 선정해 상을 수여한다.

 

스마일게이트 관계자는 "버닝비버 2023은 인디게임을 사랑하는 모든 사람이 함께 향유하는 게임&컬처 페스티벌"이라면서 "게임 개발자들의 열정과 도전, 실험정신을 버닝비버 2023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이효정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