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4 (일)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평택제천고속도로 달리던 차량 18대 포트홀에 파손…경찰‧도로공사 조치

“포트홀로 차량 파손됐다” 신고…2차선 일부 파여 사고 추정
2차 사고 및 인명피해 발생하지 않아 도로공사 즉각 보수 실시

 

평택제천고속도로에 포트홀이 생겨 주행 중이던 차량들이 무더기로 파손되는 사고가 발생해 당국이 조치에 나섰다.

 

경기남부경찰청은 전날인 지난 21일 오후 9시 22분 평택시 청북읍 평택제천고속도로에서 “포트홀로 인해 차량이 파손됐다”는 다수의 신고를 접수했다고 22일 밝혔다.

 

당시 도로 2차선 일부가 파여 있었으나 야간인 관계로 운전자들이 이를 발견하지 못해 고속으로 주행하면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측된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피해 상황을 점검한 결과, 차량 18대가 타이어 등이 파손된 것으로 집계했다.

 

다행히 2차 교통사고로는 이어지지 않았고, 인명피해도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함께 현장에 출동한 한국도로공사 측은 즉각 보수 작업에 착수했고, 이날 오전 12시쯤 복구를 완료했다.

 

경찰 관계자는 “공사 측에 직접 피해 상황을 연락한 사례가 더 많을 수도 있다”며 “도로상에 문제가 발생해 피해가 발생한 사안으로, 공사 측에서 보험을 통해 배상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진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