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9 (금)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경기수원국제하프마라톤] 충주시청 임예진, 국내 엘리트 하프 여자 우승

"목표 기록 못 미쳐 아쉽지만 우승하니 기뻐"

 

“매년 (마라톤대회에 참가해) 뛰어 왔었는데 (이번에는) 우승을 해서 너무 기쁩니다.”

 

25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2024 경기수원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서 하프코스 엘리트 여자  부문에서 우승을 차지한 임예진(충북 충주시청)은 수상소감을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이제까지 5~6차례 경기수원국제하프마라톤대회에 참석해 왔다는 그는 이날 1시간14분01초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2위인 이수민(강원 삼척시청)과의 기록 차이는 19초다.

 

경기 이후 열린 시상식에서 엘리트 여자 1위로 호명되자 웃는 얼굴로 시상대에 올라 상장과 트로피를 받았다.

 

이날 그의 가족들은 물론, 반려견 2마리도 함께 경기장을 찾아 임예진의 우승을 축하하고, 그 기쁨을 함께 나눴다.

 

임예진은 지난 해 열린 이 대회에서 1시간14분25초의 기록으로 최경선(충북 제천시청·1시간12분54초)에 이어 준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임예진은 “파리올림픽을 앞두고 풀코스를 2시간 28~29분대에 완주하는 것을 목표로 준비 중”이라며 “풀코스 마라톤을 뛰기 전에 준비하는 차원에서 오늘 하프마라톤 시합을 뛰었는데 경기에 참가하길 잘 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다만 목표로 했던 기록인 1시간 12분에는 미치지 못했다며 아쉬움을 감추지 못했다.

 

임예진은 “날씨가 너무 쌀쌀하다 보니 처음에 몸이 너무 안 풀려서 기록이 좀 잘 안 나오기도 했고, 지난 해와 코스가 달라져 조금 힘들었던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고 토로했다.

 

내년에도 마라톤 대회에 참가할 의사가 있느냐는 질문에 “아프지만 않으면 계속 매년 참가할 것 같다”고 답한 그는 인터뷰를 마치면서 “청주시청의 안경기 감독님과 황진우 코치님, 트레이너 성연구 쌤(선생님)께 항상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마음을 전했다.

 

[ 경기신문 = 고현솔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