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구름많음동두천 8.5℃
  • 구름조금강릉 14.0℃
  • 구름많음서울 9.6℃
  • 박무대전 9.4℃
  • 구름많음대구 12.7℃
  • 울산 11.5℃
  • 구름많음광주 13.6℃
  • 부산 12.4℃
  • 구름많음고창 13.8℃
  • 구름많음제주 17.3℃
  • 구름조금강화 9.6℃
  • 구름조금보은 4.9℃
  • 구름조금금산 5.4℃
  • 구름많음강진군 14.3℃
  • 흐림경주시 11.8℃
  • 흐림거제 12.9℃
기상청 제공

'음주운전·막말' 장제원 의원 아들 노엘, 이번엔 '경찰폭행' 혐의로 체포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아들인 래퍼 노엘(21, 본명 장용준) 씨가 무면허 운전과 음주 측정 거부, 경찰관 폭행 혐의로 입건됐다.

 

19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장 씨는 전날 밤 10시 30분쯤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서 벤츠를 몰다가 다른 차와 접촉사고를 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이 음주 측정을 시도했으나 장 씨는 응하지 않고 경찰관의 머리를 들이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현장에서 장 씨를 체포해 조사를 마친 후 집으로 돌려보냈다.

 

장 씨가 낸 교통사고는 가벼운 접촉 사고여서 부상자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장 씨의 물의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장 씨는 지난 4월 부산에서 행인을 폭행한 혐의로 송치된 바 있다.

 

또, 2019년에는 서울 마포구 한 도로에서 면허 취소 수준 음주 상태로 차를 몰다 사고를 낸 뒤 운전자를 바꿔치기 한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지난해 1심에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최근에는 인스타그램에 국민지원금 대상자를 비하하는 막말로 여론의 주목을 받기도 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