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맑음동두천 -1.7℃
  • 맑음강릉 3.3℃
  • 맑음서울 1.9℃
  • 맑음대전 1.8℃
  • 구름많음대구 5.1℃
  • 흐림울산 6.8℃
  • 구름조금광주 6.7℃
  • 흐림부산 8.4℃
  • 맑음고창 1.4℃
  • 제주 8.5℃
  • 맑음강화 -2.0℃
  • 구름조금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4.0℃
  • 흐림경주시 3.9℃
  • 흐림거제 6.6℃
기상청 제공

인천시,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에 따른 민·관 합동 대책 마련

인천상공회의소·인천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 등 관련기관 소통채널 구축
수출·입 화물운송차질 및 물류 피해 발생 대비 철저한 대응책 강구

 

인천시가 화물연대 파업에 따른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민·관 합동 대책을 마련한다.

 

시는 1일 화물연대 파업과 관련해 유정복 시장 주재로 긴급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파업으로 인해 인천에서도 지난 11월 24일 인천항 화물 반출입량이 23일 대비 60%가 감소하는 등 항만업계를 비롯해 시멘트, 정유, 철강, 자동차업계의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지난 11월 30일 기준 전국 유류 품절 주유소 26곳 중 인천도 4곳에서 유류 품절이 발생했다.

 

시는 우선 분야별 대응 계획을 수립하고 매뉴얼에 따라 단계별 대응 체계를 운영하기로 했다. 아울러 지역경제 피해 상황을 수시로 모니터링하고 유류 수급에 대응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불법 주정차 단속, 인력 지원, 시민 홍보 체계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인천상공회의소, 인천화물자동차운송사업협회, 인천도시공사 등 관련 기관들은 현장 상황을 정확하고 신속하게 파악할 수 있게 소통 채널을 구축하기로 했다.

 

유정복 시장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각 분야에서 화물운송에 대한 피해와 시민들의 어려움이 최소화 될 수 있게 비상 수송대책을 마련하는 등 철저히 대비해 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