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5.0℃
  • 구름조금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5.8℃
  • 흐림대전 5.2℃
  • 맑음대구 3.4℃
  • 구름조금울산 7.2℃
  • 구름많음광주 6.1℃
  • 맑음부산 9.8℃
  • 구름많음고창 7.1℃
  • 흐림제주 10.9℃
  • 흐림강화 5.1℃
  • 구름많음보은 4.4℃
  • 흐림금산 4.3℃
  • 구름많음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4.9℃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김해경 씨 법인카드 유용’ 압수수색 받은 세탁소 주인 유서 남기고 실종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배우자 김혜경 씨의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 압수수색을 받은 상점 주인이 실종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수원서부경찰서는 5일 오후 4시 28분쯤 수원시 매산동 소재 한 세탁소를 운영하던 60대 남성 A씨가 실종됐다는 신고를 접수했다고 밝혔다.

 

신고자는 A씨의 딸인 B씨로 "아버지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며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가 운영하는 세탁소는 법인카드 유용 의혹과 관련해 전날인 지난 4일 수원지검이 진행한 압수수색 대상에 포함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유서 취지의 메모를 남겼으며 현재까지도 연락이 닿지 않는 상황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이전부터 개인적인 사안으로 우울증을 호소해왔던 것으로 보인다"며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분석하며 A씨의 동선을 추적하고 있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박진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