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5.3℃
  • 구름조금강릉 26.6℃
  • 구름많음서울 29.1℃
  • 구름많음대전 28.6℃
  • 구름많음대구 28.8℃
  • 구름많음울산 25.0℃
  • 박무광주 26.4℃
  • 구름많음부산 25.0℃
  • 흐림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8.1℃
  • 구름조금강화 25.2℃
  • 흐림보은 25.4℃
  • 구름많음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이재명 지사 민원해결 1호, ‘안양 연현마을’ 선택

오염물질 갈등 아스콘 공장 일대
2023년 내 904세대 아파트 건설
道, 행정절차 단축 조속 시행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취임 후 첫 번째로 방문해 ‘이재명식 민원해결 제1호 사업’으로 지목돼 온 ‘안양 연현마을’이 공영개발로 이뤄질 전망이다.

안양 연현마을은 수 년째 아스콘 공장의 대기오염물질 배출 문제로 갈등을 빚어 온 지역으로, 오는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이 추진된다.

경기도는 19일 아스콘 공장부지 등 안양 연현마을 주변지역을 주민들과 전문가 등의 의견을 모아 공영개발을 통해 쾌적한 도시환경을 갖춘 곳으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기도시공사가 사업을 시행할 예정이며 아스콘공장 부지 등 주변지역 12만1천150㎡를 대상으로 1천5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아파트 904세대 등을 건설한다.

이를 위해 도는 먼저 오는 9월에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10~11월 중 타당성 검토 용역을 지방공기업평가원에 의뢰할 예정이고 내년 상반기 중으로 타당성 평가 및 경기도의회 승인을 거쳐 세부적인 실시용역에 들어갈 계획이다.

이어 오는 2020년 6월 공공주택지구 지정을 완료하고 2021년 6월 착공, 2023년 9월 조성공사를 완료할 계획이다.

특히 도는 시민들의 건강과 직결된 문제인 만큼 공공주택특별법 특례 규정에 따라 행정절차를 최대한 단축시켜 사업이 조속히 완료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이번 조치는 지난달 3일 이 지사가 “4자 협의체(업체·주민·도·안양시)를 통해 이른 시일 안에 해결방안을 만들면 도지사가 할 수 있는 권한 내에서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한 데 따른 것으로, 이후 지난달 5일 도·안양시·경기도시공사 간 1차 실무회의를 통해 공영개발사업이 해결방안으로 제시됐다.

이후 지역주민 등과 수차례 논의를 거쳐 지난 7일 안양시가 공식건의, 이 지사가 13일 이를 전격 수용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사례를 통해 ‘현장중심’, ‘끊임없는 소통’, ‘약속은 반드시 지킨다’는 이 지사의 3대 민원해결 철학을 다시 한번 확인했다”며 “수 년간 갈등으로 고통을 받아온 주민들과 관련업체가 서로 윈-윈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양규원·최준석기자 yk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