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30.8℃
  • 구름많음서울 26.1℃
  • 맑음대전 26.8℃
  • 흐림대구 27.4℃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5.1℃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5.3℃
  • 맑음제주 25.5℃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5.0℃
  • 맑음금산 25.2℃
  • 구름많음강진군 24.6℃
  • 맑음경주시 24.7℃
  • 구름많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발달장애 소프라노 박혜연 카네기홀 무대 선다

 

발달장애인 소프라노 박혜연이 미국 뉴욕 카네기홀 무대에 오른다.

 

20일 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에 따르면 박혜연은 오는 2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카네기홀 와일리사이틀홀에서 열리는 '컬러풀 코리아' 갈라 콘서트에 출연한다.

 

공연기획사 CMS비엔나가 주관하는 이번 갈라 콘서트는 제임스 정과 이국표 지휘자가 이끄는 공연으로 한국계 연주자와 성악가들이 다수 참여한다.

 

자폐성 장애를 가진 박혜연은 나사렛대 성악과와 서울장신대 교회음악대학원을 졸업하고 국내외 무대에 여러 차례 서 왔다.

 

2017년부터는 한국발달장애인문화예술협회 '아트위캔' 소속 소프라노로 활동하고 있으며, 올해 2월에는 온라인으로 열린 '뮤직 인 더 월드 로마' 콩쿠르에서 비장애인들과 겨뤄 성악 부문 3위에 입상했다.

 

아트위캔 왕소영 대표는 "발달장애인 특성상 몸으로 소리를 내는 성악은 다른 음악보다 더 어렵고, 가사를 외우고 목소리로 감정을 표현하는 게 특히 어렵다"면서 "박혜연은 타고난 재능이 남다르고 노래에 대한 열정도 대단하다"고 전했다.

 

박혜연은 카네기홀 무대에 이어 루마니아에서도 공연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