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3.6℃
  • 맑음서울 21.7℃
  • 맑음대전 20.0℃
  • 맑음대구 24.1℃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22.6℃
  • 맑음고창 17.2℃
  • 맑음제주 21.8℃
  • 맑음강화 17.4℃
  • 맑음보은 18.4℃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21.0℃
  • 맑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전국체전 볼링 여일반 경기도대표 확정

도대표 선발전서 양다솜, 가윤미, 손현지 등 5명 선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볼링 여자일반부에 출전할 경기도대표 선수들이 확정됐다.


경기도볼링협회는 지난 12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울산광역시 문수볼링경기장에서 제103회 전국체육대회 볼링 여일반 경기도대표선발전을 열고 5명의 선수를 선발했다.


국가대표 자동선발 내부 규정에 따라 현 국가대표인 손혜린(평택시청)이 일찌감치 도대표로 확정된 가운데 하루 8경기씩 4일간 치러진 이번 대회에서 양다솜(평택시청) 32경기 합계 7,620점(평균 238.1점)으로 가윤미(7,276점)와 손현지(7,108점·이상 용인시청)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또 강수진과 오누리(이상 평택시청)가 각각 7,096점과 7,017점으로 4위와 5위에 오르며 전국체전 출전권을 획득했다.


한편, 도볼링협회는 오는 21일까지 울산 메카볼링경기장과 강남레드락볼링경기장에서 전국체전에 나설 경기도대표 남고부 6명과 여고부 4명을 선발한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