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0.1℃
  • 구름조금강릉 26.1℃
  • 구름조금서울 21.0℃
  • 흐림대전 22.2℃
  • 맑음대구 25.6℃
  • 구름많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22.7℃
  • 구름많음부산 18.5℃
  • 구름많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0.3℃
  • 구름많음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21.8℃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0.4℃
  • 구름많음경주시 22.4℃
  • 구름많음거제 19.4℃
기상청 제공

지난해 경기북부 화재 소폭 증가…부주의 화재 중 40%는 '꽁초 탓'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2022년 경기북부 지역 화재통계' 발표
전년 대비 인명피해 약 10% 증가, 재산 피해 18% 감소

 

지난해 경기북부에서 발생한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전년보다 약 1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재산피해는 전년보다 18% 감소했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19일 이같은 내용이 담긴 '2022년 경기북부 지역 화재통계'를 발표했다.

 

지난해 관내에서 발생한 화재는 총 2484건으로 전년(2374건) 대비 4.6% 늘었다. 인명피해는 지난해 169명(사망 17명, 부상 152명)이 발생해 전년(153명) 보다 10.5% 증가했고, 재산피해는 1339억원으로 집계돼 전년(1632억원) 대비 18%(293억원) 감소했다.

 

화재 및 인명피해 증가 요인으로는 코로나19 방역 완화에 따른 유동 인구 증가와 건조한 기후 등 인적·환경적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분석했다.

 

실제로 임야 화재는 전년보다 105% 증가한 113건을 기록했고, 차량 화재에 따른 사상자도 전년 대비 150% 이상 증가했다.

 

하지만 화재로 인한 사망자는 대부분 주거시설에서 나왔다. 전체 사망자 17명 중 15명(88.2%)이 주거시설에서 변을 당했다.

 

발화 원인별로는 부주의 1040건(41.9%), 전기적 요인 791건(31.8%), 기계적 요인 336건(13.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발생빈도가 가장 높은 '부주의'의 세부 원인을 보면 담배꽁초로 인한 화재가 406건(39%)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화원방치 166건(16%), 음식물 조리 86건(8.3%) 등 순이다.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부주의의 원인으로 꼽힌 담배꽁초 등에 대해 평소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면서 "화재로 인한 사망자의 대부분이 주거시설에 발생한 만큼 화재경보기나 소화기 등 주택용 소방시설 의무설치율을 더욱 확대하고, 대피가 어려운 사회적 약자 거주가정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 경기신문 = 배덕훈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