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1℃
  • 흐림강릉 19.1℃
  • 구름많음서울 20.4℃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0.8℃
  • 구름많음광주 21.0℃
  • 구름많음부산 22.8℃
  • 맑음고창 20.1℃
  • 구름많음제주 22.3℃
  • 구름많음강화 20.0℃
  • 구름많음보은 17.6℃
  • 구름조금금산 18.5℃
  • 구름많음강진군 22.2℃
  • 구름많음경주시 19.9℃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사흘간 집중호우…경기지역 사망 7명, 실종 2명

 

수도권과 중부지방에 사흘째 내린 집중호우로 3일에만 경기지역에서 최소 6명이 숨졌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1일부터 3일까지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피해는 3일 오후 7시30분 현재 사망 12명, 실종 13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1∼2일 이틀간 사망자는 6명이었는데 3일 하루에만 6명이 추가됐다. 

 

평택 공장 절개지 토사물이 천막을 덮쳐 작업 중이던 인부 3명이 숨졌고, 가평 펜션 매몰사고로 펜션 주인과 딸, 손자 등 일가족 3명이 목숨을 잃었다.

 

실종자는 경기지역 2명이다. 포천 낚시터 관리인이 수문 개방을 위해 보트를 타고 나간 후 실종됐고, 가평 청평면 마을 주민이 밭에 나갔다가 하천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

 

여기에 가평 펜션 매몰사고 실종자(1명 추정)를 합치면 3일 하루 실종자는 더 늘어난다.

 

현재 누적 강수량은 1일 0시부터 3일 저녁 6시 30분까지 안성 379.0㎜, 연천 366.0㎜, 여주 353.5㎜를 기록했다.

 

사흘간 경기지역 내 총 이재민 수는 301가구 353명이다. 특히 이천이 131가구 140명, 안성이 114가구 114명으로 경기지역 내에서는 가장 많았다.  

 

중대본은 “경기남부와 충청도를 중심으로 중부지방에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100㎜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며 안전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