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0 (월)

  • 구름많음동두천 17.9℃
  • 구름많음강릉 19.7℃
  • 맑음서울 20.8℃
  • 맑음대전 20.3℃
  • 맑음대구 19.0℃
  • 맑음울산 19.7℃
  • 구름조금광주 22.3℃
  • 구름조금부산 20.5℃
  • 구름조금고창 20.3℃
  • 맑음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18.5℃
  • 구름조금보은 16.0℃
  • 맑음금산 17.2℃
  • 구름조금강진군 18.8℃
  • 맑음경주시 16.5℃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여·야 대선 주자들 지역 민심 잡으러 '주말 출동'

이재명 강원도行…이낙연 TK 방문
최재형 홍준표, 대구경북 표밭 다져

 

여·야 대선주자들이 주말을 맞아 지역 민심을 잡기 위해 출동한다.

 

먼저 더불어민주당 주자인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강원지역 민심을 공략하기 위해 오는 7일 원주와 춘천을 찾는다.

 

이 지사가 강원을 방문하는 건 대권 출사표를 던진 뒤 이번이 처음이다.

 

이 지사는 이날 원주테크노밸리에서 강원의료산업의 현황을 점검하고, 춘천에서는 기자간담회와 당원간담회 등을 갖는다.

 

또 강원도민들의 숙원인 강원평화특별자치도 설치, 2024 강원청소년 동계올림픽 개최와 관련한 비전을 이 지사는 제시할 계획이다.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6일 보수층 표심을 흡수하기 위해 대구·경북(TK)를 방문한다.

 

이 전 당대표는 6일부터 2박 3일 동안 경북 안동을 시작으로 대구와 경주 등을 찾을 계획이며, 첫 방문지인 안동에선 도산서원 방문에 이어 경상북도유교문화회관에서 유림 대표단과 간담회 등이 예정돼 있다.

 

오후에는 대구를 찾아 지지자들과 간담회를 연 뒤 한국노총 대구지역본부 의장단과 간담회에 나서는 등 노동계 표심을 다지고, 7일 오전에는 대구의 전통시장인 칠성시장을 찾아 민심의 접촉면을 넓히고, 이어 경주로 이동해 양동마을 등을 방문할 것으로 알려졌다.

 

 

제1야당 국민의힘 소속 대선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도 6일 야당의 지지세가 강한 TK를 찾는다.

 

최 전 원장은 이날 오전 구미 박정희 전 대통령 생가를 방문해 TK지역 보수층 표심을 공략한 뒤 칠곡 왜관시장을 찾아 지역 민심을 청취한다.

 

이어 오후에는 대구로 이동해 국립신암선열공원을 찾아 참배한 뒤 대구·경북지역 언론인과 간담회를 갖고 대선 출마 배경 등을 밝힐 예정이다.

 

또 보수 성향 정치인들의 단골 방문지이자 대구 민심의 바로미터로 꼽히는 서문시장을 찾고, 7일에는 감사원장 시절 원전 관련 감사를 진행하다 정부와 날을 세운 계기가 된 경주 월성1호기를 방문해 주민들과 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대선 주자인 홍준표 의원(대구 수성구을) 역시 6일 대구경북디자인센터에서 개최하는 '2021 특별기획-청년33인이 초청한 리더에게 대한민국의 길을 묻다'에 참석해 청년층을 대상으로 특강을 할 예정이다.

 

[ 경기신문 = 박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