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30 (월)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2.1℃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1.0℃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1.8℃
  • 맑음광주 1.7℃
  • 맑음부산 1.9℃
  • 맑음고창 0.6℃
  • 구름조금제주 7.4℃
  • 맑음강화 -0.2℃
  • 맑음보은 -0.2℃
  • 맑음금산 -0.3℃
  • 맑음강진군 3.3℃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2.7℃
기상청 제공

인천도시공사 사장 자리 적격자 없어…재공고 예정

 

인천도시공사(iH)는 사장 자리를 두고 공개모집한 결과 적격자가 없어 재공고한다고 4일 밝혔다.

 

상임감사도 사장과 같이 공개모집했는데 서류심사결과 4명의 합격자가 나왔다. 이들은 오는 8일 송도컨벤시아에서 면접을 본다.

 

이번 사장 공모엔 시 고위공무원 A씨와 인천도시공사 간부 B씨, 민간건설사 간부 C씨, 국가공기업 간부 D씨 등 4명이 지원했다.

 

떨어진 지원자는 재지원을 할 순 있지만 이미 부적격하다고 판단이 났기 때문에 서류를 합격하긴 힘들 전망이다.

 

신입사장은 iH 임원추천위원회가 2배수 이상의 적격자를 선발해 시장에게 추천한 뒤 시장이 최종 결정한다.

 

iH 관계자는 “시와 협의해 재공고 날짜를 협의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박소영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