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20.1℃
  • 구름조금강릉 25.6℃
  • 구름많음서울 22.5℃
  • 구름조금대전 22.5℃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2.2℃
  • 맑음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2.0℃
  • 구름조금고창 20.3℃
  • 맑음제주 22.0℃
  • 구름조금강화 18.3℃
  • 구름조금보은 21.6℃
  • 맑음금산 21.9℃
  • 맑음강진군 21.6℃
  • 맑음경주시 24.0℃
  • 맑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유정복 인천시장, 찬드라물리 라마나탄 유엔 사무차장보와 상호 협력 방안 모색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 위한 지자체 역할 강조

 

인천시는 유정복 시장이 찬드라물리 라마나탄 유엔(UN) 사무차장보와 유엔과 인천시의 상호협력 발전 방안을 나눴다고 20일 밝혔다.
 
이날 찬드라물리 라마나탄 사무차장보는 인천에 있는 유엔 아태경제사회위원회 동북아사무소(UNESCAP ENEA), 유엔 아태정보통신교육원(UNAPCICT) 등 유엔 기구에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시의 노력에 감사를 전했다. 

 

또 2030 SDGs(지속가능개발목표)의 달성을 위해서는 지자체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속가능개발목표는 유엔이 전 세계적인 사회·경제·환경 문제 해결과 지속 가능한 미래 구축을 위해 설정한 목표다.

 

2015년에 채택해 2030년까지 추진해야 할 17개의 목표와 169개의 하위목표로 구성됐다.

 

유 시장은 “유엔이 국제사회에서 세계 평화 유지와 국제 협력을 위해 기여하는 노력에 경의와 감사를 표한다”며 “남북이 분단된 세계 유일의 국가로서 인류의 자유와 평화를 생각하면 유엔지역본부는 인천에 위치해야 한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샛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