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6.2℃
  • 흐림강릉 29.7℃
  • 흐림서울 27.7℃
  • 흐림대전 29.3℃
  • 구름많음대구 30.2℃
  • 구름많음울산 28.5℃
  • 흐림광주 28.5℃
  • 맑음부산 27.4℃
  • 흐림고창 28.7℃
  • 구름많음제주 29.5℃
  • 흐림강화 26.2℃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6℃
  • 흐림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삼성전자, 3분기 글로벌 TV 시장 '18년 연속 1위' 눈앞

3분기 매출 점유율 29.9%, 전년比 2.4%p 증가

 

삼성전자가 3분기 글로벌 TV시장 1위를 달성하며 18년 연속 1위를 눈앞에 두고있다.

 

삼성전자는 20일 옴디아가 발표한 3분기 글로벌 TV 시장 실적에 따르면 올해 3분기 매출 기준 29.9%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TV 시장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 수치는 지난해 동기(27.5%) 대비 2.4% 포인트 오른 수치다. 

 

수량 점유율에서도 18.3%를 기록하며 1위를 유지했다. 이로써 삼성 TV는 2006년 이후 올해까지 18년 연속 업계 1위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글로벌 TV 시장 수요가 전년 대비 감소했음에도 불구하고 삼성 TV는  Neo QLED와 라이프스타일ㆍ초대형ㆍOLED 등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라인업 확대를 통해 업계 1위의 위상을 지켰다.

 

2500달러 이상 프리미엄 제품 시장에서 삼성은 Neo QLED와 라이프스타일ㆍOLED 등을 앞세워 전년 동기 45.8% 대비 16.2% 포인트 증가한 62.0%의 매출 점유율을 기록했다.

 

또 75형 이상 초대형 시장에서도 34.8%의 점유율로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으며, 특히 98형 라인업 확대를 통해 80형이 넘는 제품에서도 40.4%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Neo QLED를 앞세운 삼성의 QLED 제품의 경우 3분기 누적 584만 대를 판매하며 프리미엄 TV 시장을 이끌었다. 2017년 QLED가 처음으로 시장에 선보인 이후 올해 3분기까지 누적 판매 4000만 대를 돌파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글로벌 시장에서는 올해 누적으로 판매된 QLED TV가 1094만 대를 돌파하며 명실공히 프리미엄 TV 시장의 주력 제품임을 다시 한 번 증명했다"며 "OLED TV의 경우는 올해 3분기 누적 총 371만 대가 판매됐으며 이 중 삼성은 약 62만대를 판매해 OLED 시장에서도 점차 점유율을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오다경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