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3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IPA, 인천항 중고차 수출 현황 및 활성화 방안 논의

22일 ‘2024년 인천항 중고자동차 수출 세미나’ 개최...국내 중고차 수출 분야 전문가, 선사, 하역사, 수출업체 등 다양한 업·단체 참여

인천항만공사(IPA)는 ‘2024년 인천항 중고자동차 수출 세미나’를 개최해 인천항의 중고자동차 수출 동향 및 향후 시장 전망을 공유하고 수출 활성화 방안 등에 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고 22일 밝혔다.

 

IPA에 따르면, 세미나는 지난해 인천항 중고자동차 수출물동량에 대한 분석을 시작으로 신현도 한국중고차유통연구소 소장의 ‘국가별 중고차 수입현황 및 수출 활성화 방안’에 대한 발표와 김필수 대림대학교 미래자동차학부 교수의 ‘국내 수출 중고차 현황 및 발전 방향’에 대한 주제 발표로 이어졌다.

 

신현도 소장은 중고자동차 수출 관련 통계와 수출 국가별 현황을 설명하면서 중고자동차 수출 활성화 방안으로 ▴수출용 매입 차량의 일시 말소제도 도입 ▴자동차 품질정보 인증 시스템 운영 ▴수입국 현지의 지사화 사업 확대 등을 제시했다.

 

이어, 김필수 교수는 약 40조 원 시장으로 성장한 국내 중고자동차 산업에서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고 있으며, 수출 중고자동차 산업도 6조 원 이상 시장 규모로 성장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향후 선진화된 중고자동차 수출복합단지가 운영된다면 중고자동차 수출은 연간 100만 대 달성도 가능하다고 말했다.

 

김상기 인천항만공사 운영부문 부사장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관련 업·단체와 중고자동차 수출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의견도 나눌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업계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현장 위주의 항만운영으로 중고자동차 수출 국내 1위 항만에 걸맞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세미나에는 중고자동차 수출 관련 선사, 포워딩업체, 컨테이너 운영사, 중소수출업체 등 다양한 업·단체 관계자 40여 명이 참석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이연수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