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6℃
  • 구름많음강릉 33.4℃
  • 구름많음서울 31.5℃
  • 구름많음대전 34.6℃
  • 구름많음대구 33.8℃
  • 구름많음울산 31.0℃
  • 구름많음광주 32.5℃
  • 구름조금부산 31.5℃
  • 구름많음고창 33.9℃
  • 제주 31.4℃
  • 구름많음강화 30.0℃
  • 구름많음보은 32.9℃
  • 구름많음금산 33.2℃
  • 구름많음강진군 31.9℃
  • 구름많음경주시 35.4℃
  • 맑음거제 31.8℃
기상청 제공

인천 아파트값 상승세 유지…전세값도 상승기조 유지

인천 전국서 가장 상승률 높아…매매·전세 ↑

인천 아파트값이 전국에서 가장 높이 오르고 있다.

 

16일 한국부동산원의 6월 둘째 주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값이 지난주 상승 지역은 그대로 유지했고, 보합 지역은 감소했는데 하락 지역은 늘었다.

 

이 가운데 인천은 전국에서 매매값과 전세값 모두 가장 높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아파트 값은 수도권 위주로 오름세를 기록, 인천은 꾸준한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다.

 

선호 지역·단지 중심으로 매수문의가 꾸준히 유지되는 상황으로 간헐적 상승거래 발생 후 매도호가가 상향 조정되면서 상승이 지속됐다.

 

특히 중구(0.20%)가 영종국제도시 위주로 대폭 올랐고, 남동구(0.09%)는 논현·서창동 역세권 및 주요단지 위주로, 미추홀구(0.08%)는 도화·용현동 대단지 위주로, 연수구(0.04%)는 송도·동춘동 정주여건 양호한 단지 위주로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축소되는 경향을 보였다.

 

그럼에도 인천은 0.14% 올랐는데 지난주 대비 0.01% 하락했으나 전국 가장 높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서구가 심곡·신현동 정주여건 양호한 단지 위주로 0.21% 올랐고, 미추홀구(0.16%)가 용현·도화동 준신축 대단지 위주로, 부평구와 계양구도 구축 위주로 상승했다.

 

이 같은 현상에 대해 한국부동산원 관계자는 “선호 단지 중심으로 계약이 늘면서 매물 부족 현상이 심해지고, 값이 상승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며 “구축 아파트의 저가 매물도 소진되면서 상승폭이 확대됐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유정희 기자 ]







배너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