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20.5℃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4.7℃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1.4℃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5.5℃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4.6℃
  • 맑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경기아트센터 “강추위 쉼터 운영…이동노동자 잠시 쉬어가세요”

오는 3월 5일까지… 경기아트센터 도움관 1층서 운영
방한용품 상시 제공·정기간행물 비치해 쉼터 제공

 

경기아트센터(사장 이우종)가 오는 3월 5일까지 우체국 집배원, 택배 및 퀵서비스 기사, 대리기사 등 이동노동자를 위한 ‘강추위 쉼터’를 운영한다고 19일 밝혔다.

 

‘강추위 쉼터’는 고객서비스 향상 정책의 일환으로, 이동하며 일하는 노동자들이 동절기 혹한의 날씨에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했던 근무 환경 개선을 돕기 위한 사업이다.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경기아트센터는 이동노동자의 편의를 위해 도움관 1층 인포샵과 당직실을 간이 쉼터로 지정하고, 무료로 따뜻한 음료와 핫팩 등의 방한용품을 상시 제공한다.

 

또한, 쉼터 내에 경기아트센터 정기간행물과 문화예술 잡지를 비치함으로써 문화 사각지대에 놓이기 쉬운 이동노동자들의 문화향유 기회를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경기아트센터 측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쉼터 공간의 정기 소독과 수시 환기를 진행한다”며 “모든 쉼터 이용자의 출입명부 작성과 체온 측정을 통해 안전한 휴식 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세찬 바람과 추위에 수고가 많은 이동노동자들에 건강을 위해 잠시 쉬어가라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 경기신문 = 신연경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