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7.5℃
  • 흐림강릉 8.8℃
  • 흐림서울 8.0℃
  • 흐림대전 8.6℃
  • 대구 9.5℃
  • 흐림울산 11.4℃
  • 광주 5.8℃
  • 흐림부산 11.1℃
  • 흐림고창 4.1℃
  • 제주 12.0℃
  • 흐림강화 6.4℃
  • 흐림보은 7.5℃
  • 흐림금산 8.1℃
  • 흐림강진군 9.6℃
  • 흐림경주시 10.1℃
  • 흐림거제 9.7℃
기상청 제공

신병 비관한 김포시 공무원 스스로 목숨 끊어

김포시청 공무원이 신병을 비관해 스스로 목숨을 끊어 주위로부터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

 

20일 김포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7시 45분경 김포시청 직원 A(45)씨가 마산동 자택에서 전선줄을 이용해 스스로 목숨을 끊은 채로 발견돼 여동생 B씨가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가족들에게 미안하다”는 내용의 자필 메모지 5장을 거실 쇼파 위에 남긴 것으로 전해졌다.

 

평소 우울증을 앓아온 A씨는 최근 동사무소에 근무하다 시청으로 발령난 것에 대해 고민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죄 혐의점이 없어 신병을 유족에게 인계하고 A씨의 최근 행적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 경기신문/김포 = 천용남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