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20.5℃
  • 맑음서울 13.2℃
  • 맑음대전 15.7℃
  • 맑음대구 19.4℃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14.7℃
  • 맑음부산 16.4℃
  • 맑음고창 11.4℃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5.5℃
  • 맑음금산 14.5℃
  • 맑음강진군 14.6℃
  • 맑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성남 분당 송유관공사 인근서 산불… 헬기 투입 진화 마쳐

25일 오후 1시 50분쯤 성남시 분당구 대장동 한 야산에서 불이 났다.

 

불은 대한송유관공사 서울지사와 불과 400~500m 떨어진 지점에서 시작됐으며, 인근에는 송유관이 매설돼 있다.

 

산림청과 소방당국은 대형 화재로 이어질 수 있다고 판단해 헬기 3대 등 장비 10여 대와 인력 50여 명을 긴급 투입해 진화했다.

 

다행히 송유관으로 불이 옮겨붙지 않고 임야 1650㎡를 태우고 40여 분만인 오후 2시 33분쯤 모두 꺼졌다.

 

산림청과 소방당국은 잔불 제거와 뒷불 감시를 하고 있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