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2.02 (목)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6.5℃
  • 구름조금서울 4.4℃
  • 흐림대전 4.9℃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2.2℃
  • 광주 5.7℃
  • 맑음부산 5.0℃
  • 맑음고창 4.7℃
  • 구름많음제주 10.0℃
  • 맑음강화 7.4℃
  • 흐림보은 1.3℃
  • 흐림금산 4.1℃
  • 맑음강진군 3.7℃
  • 맑음경주시 -1.2℃
  • 맑음거제 4.5℃
기상청 제공

'낙태종용 논란' 김선호 공식입장 "내 불찰로 그분께 상처, 진심으로 사과"

 

배우 김선호 씨가 전 여자친구에게 임신 중절을 종용한 뒤 헤어졌다는 의혹에 대해 인정하고 사과했다.

 

20일 오전 김 씨는 공식입장을 통해 "나는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다. 그 과정에서 나의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에게 상처를 줬다"고 인정했다.

 

이어 "그분과 직접 만나서 사과를 먼저 하고 싶었으나, 지금은 제대로 된 사과를 전하지 못하고 그 시간을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우선 이 글을 통해서라도 그분께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다"고 했다.

 

또한 "나를 끝까지 믿고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께도 실망감을 드려서 죄송하다. 항상 응원해 주시는 분들이 있었기에 김선호라는 배우로 설 수 있었는데 그 점을 잊고 있었다"며 부족한 나로 인해 작품에 함께 한 많은 분들과 모든 관계자분들께 폐를 끼쳐서 죄송하다"고 했다.

 

김 씨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도 "김선호의 개인사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 이번 일로 인해 실망과 피해를 드린 많은 분들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앞서 지난 17일 자신을 김 씨의 전 연인이라고 밝힌 네티즌 A씨가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대세 배우 K모 배우의 이중적이고 뻔뻔한 실체를 고발한다'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A씨는 K배우가 혼인을 빙자해 임신한 자신에게 낙태를 종용하고 일방적인 희생을 요구했다고 주장했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