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7 (화)

  • 맑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5.1℃
  • 맑음서울 27.7℃
  • 맑음대전 27.7℃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4.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5.0℃
  • 맑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5.0℃
  • 맑음강화 24.7℃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6.4℃
  • 구름조금강진군 26.6℃
  • 구름조금경주시 23.8℃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수원시의회 단독청사 첫 삽…"백년대길 수원시 랜드마크 되길"

"열린 시정참여 공간이자 시민들 휴식 공간 조성"

 

수원시는 수원시의회를 탈바꿈하기 위한 독립청사 공사에 착수해 29일 인계동 청사 건립부지(팔달구 효원로235번길 13) 내에서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공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해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과 지역구 국회의원, 도의원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오는 2023년 10월 완공예정인 수원시의회 청사는 연면적 1만2539.93㎡, 지하3층·지상9층 규모로 건립된다. 본회의장과 세미나실, 다목적라운지, 휴게 공간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그동안 수원시의회는 독립청사 없이 수원시청 본관 3~4층을 청사로 사용하고 있었다. 인구 50만 이상 지자체 중 의회 독립청사가 없는 도시는 수원시가 유일하다.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은 “아직도 수원시의회는 시청건물에 더부살이를 하고 있다.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겅제상황에 청사건립을 하는데 있어 수원시민분들에게 송구스럽다”라며 “급증하는 인구와 행정수요에 걸맞은 청사건립이 꾸준히 제기된 만큼 오늘 청사건립에 첫 삽을 떴다”고 기념사를 전했다.

 

이어 “공공청사에 대한 패러다임이 바뀌며 의정활동을 위한 공간에서 시민을 위한 소통공간을 강조한 만큼, 수원시의회 청사가 백년대길을 바라보는 수원의 랜드마크가 되길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염태영 시장은 “전국적으로 인구 50만 이상 지자체 중 의회청사가 단독으로 없는 곳은 수원시 밖에 없다. 수원시의 예산을 수원시민을 위해 투자하는 것에 양해하고 인내해 준 의원들에게 감사하다”라며 “수원시의회·시민사회와 긴밀하게 협의하면서 시의회에는 최고의 의정공간, 시민들께는 열린 시정 참여 공간이자 쾌적한 휴식 공간이 되도록 청사를 조성하겠다”고 전했다.

 

[ 경기신문 = 박한솔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