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9 (화)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6.3℃
  • 천둥번개서울 26.0℃
  • 흐림대전 29.3℃
  • 흐림대구 31.9℃
  • 흐림울산 29.8℃
  • 구름많음광주 29.5℃
  • 흐림부산 28.4℃
  • 흐림고창 29.1℃
  • 흐림제주 32.9℃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8.1℃
  • 흐림금산 29.0℃
  • 구름많음강진군 30.4℃
  • 흐림경주시 30.3℃
  • 흐림거제 28.9℃
기상청 제공

의정부문화재단, 연말연시 따뜻하고 풍성한 공연프로그램 선보인다

 

(재)의정부문화재단이 12월 연말을 맞이해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다채로운 공연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첫 번째 공연으로는 <해피트롯콘서트>로 ‘트로트의 신사’, ‘주부들의 대통령’이라는 수식어를 가진 트로트 로맨티스트 조항조와 매력적인 허스키 보이스로 ‘안동역에서’, ‘보릿고개’의 주인공 진성이 화려한 무대를 꾸민다. 120분 동안 펼쳐지는 찐한 트로트의 향연 <해피트롯콘서트>는 ‘안동역에서’, ‘남자라는 이유로’, ‘사랑찾아 인생찾아’ 등 트로트 팬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곡들로 행복한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두 번째 공연 <정크, 클라운>은 「2021년 방방곡곡 문화공감 민간예술단체 우수프로그램 지원사업」선정작으로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 의정부문화재단과 사단법인 극단현장이 주관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며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받아 진행하는 사업이다.

 

<정크, 클라운>은 2021년 아시테지 국제여름축제 선정작으로 고물을 이용한 광대들의 기발한 놀이를 선보임으로 아이들에게는 놀이를 통해 상상력을 확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고, 어른들에게는 동심으로 돌아가 삶의 활력을 찾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작품으로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넌버벌 마임극이다.

 

세 번째 공연은 손열음의 <커튼콜>이다. ‘커튼콜’은 공연이 끝난 후 퇴장했던 무대의 주인공들이 관객들의 박수에 답하여 다시 무대로 나와 인사하는 것으로 연주자와 관객이 친밀하게 만날 수 있는 잠깐의 시간을 의미한다. 우리시대 관객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손열음을 주축으로 바이올린 스베틀린 루세브, 오보에 함경, 플롯 조성현, 첼로 한재민 등 걸출한 아티스트와 함께할 수 있는 공연이 관객을 맞을 준비를 마쳤다.

 

네 번째 마지막 공연은 그림자극과 함께하는 키즈클래식 <호두까기 인형>이다. 크리스마스 이브에 진행되는 <호두까기 인형>은 빛과 어둠의 오색 그림자로 <호두까기 인형>을 재해석했다. 시시각각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18인조의 클라츠 챔버 오케스트라 연주가 관객들의 귀를 황홀하게 할 예정이다. 또, 빛과 어둠의 효과를 극대화하는 그림자극 전문단체 ‘극단 영’이 동화를 토대로 환상적인 예술을 선사한다.

 

한편 (재)의정부문화재단 손경식 대표이사는 코로나19 정부방역지침을 적극 수행하여  관객들을 맞는다는 방침을 강조하며, ‘문화예술에서 피어나는 열정과 온기로 온 세상이 따뜻해지길 바라며, 한 해 동안 수고한 지역민들에게 양질의 공연을 통해 위로와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고 싶다.’고 밝혔다.

 

공연문의 및 예매는 의정부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인터파크티켓에서 가능하다.

 

[ 경기신문 = 박광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