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17.1℃
  • 맑음강릉 19.5℃
  • 맑음서울 19.6℃
  • 맑음대전 20.6℃
  • 맑음대구 21.6℃
  • 맑음울산 19.1℃
  • 맑음광주 20.4℃
  • 구름조금부산 16.9℃
  • 맑음고창 19.0℃
  • 맑음제주 20.8℃
  • 맑음강화 15.2℃
  • 맑음보은 18.1℃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17.6℃
  • 맑음경주시 19.1℃
  • 구름조금거제 19.0℃
기상청 제공

김포FC, K리그 가입 최종 승인

프로축구연맹, 총회 열고 김포FC 가입 승인
코로나19 확산시 리그 운영 방식 등도 결정

 

김포FC의 K리그 가입이 최종 승인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7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2022년도 제1차 이사회 및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김포FC 가입을 최종 승인했다.

 

이에 따라 김포FC는 2022시즌부터 K리그2 출전이 가능해졌다.

 

올 시즌 K리그2는 김포FC의 가세로 11개 구단이 각 팀별 40경기를 치르는 일정으로 진행된다.

 

김포FC는 지난해 10월 연맹에 회원 가입을 신청했고 12월 연맹 이사회의 1차 승인을 얻었다.

 

이후 김포FC는 유소년(U18) 클럽 창단과 사무국 임직원 확충 등 승인 조건을 이행했고, 홈구장인 솔터축구장의 관중석을 올해 3월까지 5천석 규모로 증설할 예정이다.

 

연맹은 또 이날 각종 규정 개정, 시즌 중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시 리그 운영 방안, 2021년도 사업 결산 및 2022년도 예산안 승인 등의 안건을 심의 의결했다. 

 

개정된 규정은 준프로계약을 체결할 수 있는 최저 연령이 기존 17세에서 16세로 하향됐고 경기 전후 몸풀기 중 잔디 훼손 방지를 위해 경기감독관이 제한 구역을 정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이 신설됐다.

 

리그 운영에 대해서는 시즌 중 선수, 코칭스태프 등 선수단에서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해당팀의 경기는 2주일 이상 연기하고 그 외 경기는 정상 운영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시즌 중 돌발 상황으로 인해 경기 일정 조정이 불가피할 경우 연맹이 직권으로 일정을 조정하기로 했다.

 

리그가 불성립한 경우 우승 타이틀과 리그 순위는 인정하지 않고, 2023년도 AFC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은 추후 별도로 기준을 마련하기로 했다.

 

K리그1과 K리그2가 모두 성립한 경우 승강은 1팀 자동승강, 2팀 승강PO 진출이며 K리그1만 성립하고 K리그2가 불성립한 경우 K리그1 최하위는 강등되고 승격팀은 없다.

 

K리그1이 불성립하고 K리그2만 성립한 경우 강등팀은 없고 K리그2 1위팀만 승격하며 K리그1과 K리그2 모두 불성립할 경우 승격과 강등은 없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