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3℃
  • 맑음강릉 20.9℃
  • 박무서울 15.8℃
  • 맑음대전 17.8℃
  • 맑음대구 13.7℃
  • 맑음울산 15.9℃
  • 박무광주 15.2℃
  • 맑음부산 17.9℃
  • 맑음고창 15.8℃
  • 맑음제주 17.5℃
  • 구름많음강화 14.4℃
  • 맑음보은 10.0℃
  • 맑음금산 12.0℃
  • 맑음강진군 10.8℃
  • 맑음경주시 10.8℃
  • 맑음거제 13.7℃
기상청 제공

인천 일상회복지원금 신청 89.8%...시, 독려 나서

 인천시는 이달 말 일상회복지원금 신청·지급이 완료됨에 따라 아직 신청하지 못한 시민들을 독려하고 나섰다.

 

18일 시에 따르면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12월 20일부터 지급하기 시작한 인천시민 일상회복지원금의 신청(지급)율이 17일 오후 4시 기준 89.84%(270만 1200명)를 기록했다. 외국인을 포함해 인천시민 300만 6718명이 전체 대상자인 것을 감안하면 아직 30만 5518명이 일상회복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은 상태다.

 

군·구별 신청현황을 보면 동구가 91.97%로 가장 높았으며 옹진군이 84.69%로 제일 낮았다.

 

일상회복지원금 신청기간은 방문신청 1월 28일, 온라인신청의 경우 1월 31일까지로 2주 남짓 남겨두고 있다. 지원금 신청은 주소지의 읍·면·동 주민행정복지센터를 직접 방문하거나 ‘인천일상회복지원금.kr’과 인천e음 카드 어플을 통해 온라인으로 할 수 있다.

 

지원금 사용기간은 오는 3월 31일까지이며 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자동 소멸된다. 단 현금지급된 기초연금수급자 등은 소멸되지 않는다.

 

최기건 시 안전정책과장은 “일상회복지원금은 신청 즉시 지급되는 만큼 1월말까지 한 분의 시민도 빠짐없이 모두 참여하셔서 일상 회복에 도움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시가 지난해 22일부터 3일 간 시민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19 방역 및 민생대책 시민인식조사’ 결과 응답자의 90.3%가 일상회복 지원금을 인지하고 있으며 76.4%는 일상회복 지원금이 ‘바람직하다’고 답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정민교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