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2 (일)

  • 구름조금동두천 24.0℃
  • 구름조금강릉 24.5℃
  • 맑음서울 25.7℃
  • 맑음대전 27.1℃
  • 맑음대구 31.8℃
  • 맑음울산 28.2℃
  • 맑음광주 29.5℃
  • 맑음부산 25.2℃
  • 맑음고창 26.9℃
  • 맑음제주 26.0℃
  • 구름많음강화 20.2℃
  • 맑음보은 26.9℃
  • 맑음금산 27.0℃
  • 맑음강진군 28.7℃
  • 맑음경주시 32.7℃
  • 맑음거제 27.2℃
기상청 제공

인하대, 엘리뇨 영향에 따른 대한해협 주변 해역 변화 최초 분석

일존 규슈대.한양대 등과 함께 14년 관측자료 분석

 인하대학교는 해양과학과 하호경·박재훈 교수가 일본 규슈대학교, 한양대학교, ㈜UST21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엘니뇨가 발생했을 때 대한해협 주변 해역에 발생하는 변화를 최초로 분석해냈다고 19일 밝혔다.

 

연구팀은 부산과 일본 후쿠오카의 하카다를 왕복하는 여객선 ‘뉴카멜리아호’에서 14년 동안 관측한 장기유속자료와 음향산란신호를 분석했다. 그 결과 엘니뇨가 발생한 여름에는 남동해역에서 북풍계열 바람이 강화돼 대한해협 통과해류(대마난류)의 수송량이 8.7%까지 감소했다. 엘니뇨가 소멸한 가을에는 구름양 증가로 햇빛이 차단돼 동물플랑크톤 양이 1.8%까지 감소한다는 것도 밝혀졌다.

 

대한해협 통과해류는 북태평양을 시계방향으로 환류하는 쿠로시오해류의 지류로, 대한해협을 통해 초당 약 230만 톤의 해수를 동해로 수송한다. 이 해류는 일본 오키나와 서쪽 해역에서 쿠로시오 해류로부터 갈려져 북상하며 저위도해역의 열을 우리나라 주변 해역으로 전달한다.

 

때문에 대한해협 통과해류의 수송량 변동은 우리나라 주변 해역의 환경과 기후변화에 큰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됐으나 장기적인 현장관측자료를 통한 구체적 증거는 제시되지 못한 상황이었다.

 

이번 분석 결과는 저위도 해양에서 발생하는 수온 변동이 멀리 떨어져 있는 한반도 주변 해역의 해류유속, 바람의 속도와 방향, 구름양에까지 영향을 미친다는 사실을 확인시켰다. 또 수층에 서식하는 작은 동물플랑크톤도 빠르게 변화하는 기후조건에 따라 그 분포와 양을 조절하면서 적응한다는 것도 규명됐다.

 

하호경 교수는 “우리나라 주변 해역의 장기기후변화를 규명하기 위해서는 전 지구적 규모의 원격상관분석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다자간 국제공동연구를 통해 저위도에서의 해양변화가 한반도 주변 해역에 미치는 영향을 지속적으로 규명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 저명 학술지 ‘네이처’의 자매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 1월호에 게재됐다.

[ 경기신문 / 인천 = 윤용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