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6 (화)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30.5℃
  • 흐림서울 26.1℃
  • 천둥번개대전 23.7℃
  • 흐림대구 29.7℃
  • 흐림울산 29.2℃
  • 흐림광주 27.6℃
  • 흐림부산 27.9℃
  • 흐림고창 27.7℃
  • 맑음제주 30.9℃
  • 흐림강화 24.4℃
  • 흐림보은 23.2℃
  • 흐림금산 22.3℃
  • 구름많음강진군 28.6℃
  • 흐림경주시 29.9℃
  • 흐림거제 27.2℃
기상청 제공

주엽고 정주완, 회장기 중고사격 2관왕 등극

남고부 50m 복사 개인·단체전 석권
남고부 25m 권총 김도엽도 금 2개 수확

 

정주완(고양 주엽고)이 제46회 회장기 전국중·고등학생사격대회에서 2관왕에 올랐다.


정주완은 5일 전북 임실군 전북종합사격장에서 열린 대회 4일째 남자고등부 50m 복사 개인전 본선에서 613.8점을 쏴 팀 동료 김시우(612.1점)와 장소명(서울고·609.8점)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정주완은 단체전에서도 김시우, 엄윤찬, 서준원과 팀을 이뤄 주엽고가 1,828.5점으로 대회신기록(종전 1,827.2점)을 세우며 서울 오산고(1,813.3점)와 인천체고(1,812.1점)를 꺾고 우승하는 데 기여하며 2관왕에 등극했다.


또 남고부 25m 권총 개인전에서는 김도엽(경기체고)이 577점을 기록해 같은 학교 손상우(573점)와 이세윤(서울 환일고·573점)을 따돌리고 우승한 뒤, 단체전에서도 손상우, 박성준, 이주신과 팀을 이뤄 경기체고가 1천720점으로 환일고(1천712점)와 강원사대부고(1천651점)를 제치고 우승하는 데 기여, 두번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밖에 여고부 50m 복사 단체전에서는 주엽고와 성남여고가 1천816.5점과 1천814.6점으로 서울 태릉고(1천832.6점)에 이어 은메달과 동메달을 획득했다.

 

[ 경기신문 = 정민수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