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7.3℃
  • 구름많음강릉 6.9℃
  • 흐림서울 7.1℃
  • 흐림대전 6.9℃
  • 맑음대구 6.8℃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8.8℃
  • 맑음부산 11.1℃
  • 맑음고창 9.3℃
  • 흐림제주 11.3℃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6.0℃
  • 흐림금산 5.6℃
  • 구름조금강진군 10.5℃
  • 맑음경주시 7.3℃
  • 맑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최대호 안양시장 "평촌신도시 정비 신속 추진"

 

노후계획도시 특별법이 지난 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에 따라 안양시가 평촌신도시 정비기본계획 수립에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국회에서 통과된 특별법과 정부에서 마련 중인 노후계획도시 정기기본방침을 현재 용역이 진행 중인 평촌신도시의 정비기본계획에 잘 담아내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최 시장은 “조성 후 30년이 지난 평촌신도시의 공동주택은 건축물과 인프라의 노후로 인해 시민들이 안전문제에 노출돼있고, 층간소음이나 주차공간 부족, 상하수도시설 문제 등을 겪고 있다”며 “시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정비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노후계획도시 특별법의 적용 대상은 택지조성사업 완료 후 20년이 넘은 100만㎡ 이상의 택지로, 시의 경우 평촌신도시가 대상에 해당된다.

 

통과된 특별법에는 여러 주택단지를 통합 정비하기 위한 ▲국토교통부의 정비기본방침 및 지방자치단체의 정비기본계획 수립▲대규모 블록 단위의 특별정비구역 지정▲안전진단 면제 또는 완화▲용적률 상향 등 건축규제 완화 관련 내용이 포함됐다.

 

이번 특별법 제정에 따라 시행령 제정 및 노후계획도시 정비기본방침이 마련되면 ▲특별정비 예정구역 지정▲밀도 및 기반시설 확충 계획▲선도지구 지정 계획▲이주대책 등을 평촌신도시 정비기본계획에 구체적으로 담아낼 수 있게 된다.

 

한편, 시는 내년 12월까지 평촌신도시 정비기본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 경기신문 = 송경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