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SK E&S, KD운송그룹·현대차와 친환경 수소버스 전환 나서


SK E&S가 KD운송그룹, 현대자동차와 함께  '수도권 친환경 수소 모빌리티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수도권에서 운영 중인 내연기관 버스의 친환경 수소버스 전환에 나선다.

 

28일 SK E&S에 따르면 지난 27일 체결된 협약에 따라 KD운송그룹은 올해 100대를 시작으로 2027년까지 누적 1000대의 수도권 광역·시내·공항 버스를 수소버스로 전환한다. 또한 수도권 내 차고지를 수소버스의 연료인 액화수소 충전소 구축을 위한 부지로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자동차는 수소버스의 적기 공급에 협력하고 수도권 내 사후관리(A/S)망 확충 및 수소 생태계 강화를 위한 수소 모빌리티 차종 다변화에 나선다.

 

SK E&S는 수도권 내 KD운송그룹 차고지 등에 액화수소 충전소를 6개소 이상 구축하고 액화수소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역할을 맡는다. SK E&S는 올해 상반기부터 인천 원창동에 위치한 액화수소플랜트에서 최대 연 3만 톤 규모의 액화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3사는 충전소 운영, 액화수소 운송 등 향후 수소사업 전반에 걸쳐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KD운송그룹은 전국 18개 여객운수사와 5000여대의 버스를 보유한 국내 최대의 육상 운송회사로 경기도 광역·시내버스의 30% 이상을 운영 중이다.

 

지자체들이 잇따라 수소 버스 전환 계획을 발표하며 수송용 수소 생태계는 꾸준히 확산 중이라는 게 SK E&S 측 설명이다. 인천시는 수소버스 선도도시 조성을 목표로 올해까지 700대를 도입할 예정이고 부산 및 경기도 내 평택, 성남, 이천, 고양 등의 지자체도 수소버스 전환에 동참하고 있다.

 

수송 분야 수소 생태계 구축은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주목받는다. 정부는 2022년 9월 '청정수소 생태계 조성방안'을 통해 "오는 2030년까지 수소상용차 3만대, 액화수소충전소 70개소를 보급했을 경우 총 47조 1000억 원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9만 8000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발생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추형욱 SK E&S 대표이사 사장은 "대한민국의 미래 신산업 육성 및 수송분야 2030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 달성을 위해 액화수소 기반의 수소생태계 구축 및 대형버스 등 상용차의 수소차 전환 가속화가 필요하다"면서 "SK E&S는 경쟁력 있는 액화수소 공급과 충전 인프라 구축을 통해 수소 상용차 생태계 조성 및 2030 NDC 목표 달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고현솔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