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2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염태영, ‘반반무많이’ 망포동 현장점검 나서

망포1동 주민 모임 후속 점검 차원
“현장에 답 있어…반드시 대안 찾겠다”

 

염태영 더불어민주당 수원무 국회의원 후보는 3일 ‘반반 무 많이(반가운 반상회 수원무 지역 많이 알기’ 모임에서 접수된 주민 불편사항의 후속조치를 위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염 후보는 앞서 지난달 29일 수원시 영통구 망포1동에서 열린 ‘반반 무 많이’ 모임에서 주민들에게 당암지하차도에서 지상 아파트단지와 망포역으로 나가는 계단의 위험·불편 개선 및 망포중 주변 통학로 안전 확보를 요청받았다.

 

이에 염 후보는 이날 당암지하차도 주변을 찾은 뒤 “일반인도 오르내리기 힘든 계단 때문에 이동 약자들은 한참을 돌아가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다”며 환경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소문리사거리에서 망포중으로 이어지는 보행로의 안전점검을 진행한 염 후보는 “인근 학생들이 등하교할 때 지나가야 하는 먹자골목에는 차도와 인도의 구별이 없고, 불법주차 차량도 많았다”며 “최소한의 도로 폭이 확보되지 않은 곳도 있어 정비가 시급하다”고 했다.

 

염 후보는 “주민과 소통하고 현장을 찾을 때마다 미처 몰랐던 것들을 알게 된다. 그리고 ‘현장에 답이 있다’는 말을 깨닫는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염태영의 현장점검’은 계속된다”며 “현장을 걷고, 시민들에게 듣고, 반드시 대안을 찾겠다”고 약속했다.

 

[ 경기신문 = 김한별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