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20 (토)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안양시, '마을 세무사'제도 큰 호응...전년 대비 상담 6.3% 증가

 

안양시의 ‘마을 세무사’ 제도가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마을 세무사’ 제도는 시가 재능기부를 원하는 세무사들의 신청을 받아 각 동의 시민과 일대일로 연결해 무료로 상담해주는 제도다.

 

시는 지난해 마을 세무사 제도를 통해 전화 또는 방문 상담을 받은 건수가 총 323건으로 전년(304건)보다 6.3% 증가했다고 2일 밝혔다.

 

상담 내용별로는 양도세, 부가세 등 국세 관련 상담이 85%(274건)로 다수를 차지했다.

 

또, 상담 유형별로는 전화(280건)가 가장 많고, 방문(31건), 메일(6건), 팩스(6건) 순으로 나타났다.

 

시는 올해도 세무사 11명을 제5기 마을 세무사로 위촉해 ‘현장 세무상담 서비스’를 적극 운영하기로 했다.

 

현장 세무상담 서비스는 마을 세무사가 전통시장, 복지관, 지식산업센터 등 세무 상담이 필요한 곳을 직접 찾아가 맞춤형 상담을 제공하게 된다.

 

특히, 시는 올해부터는 법무사도 동행해 세무상담뿐만 아니라 법률상담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마을 세무사 제도가 시민의 큰 호응을 얻으며 시행 9년째를 맞이했다”면서 “시민들의 생활 속 고민을 덜어주기 위해 찾아가는 상담 서비스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송경식 기자 ]









COVER 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