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3.6℃
  • 흐림강릉 27.4℃
  • 흐림서울 24.5℃
  • 구름많음대전 25.5℃
  • 구름많음대구 28.6℃
  • 구름많음울산 26.8℃
  • 구름조금광주 27.0℃
  • 구름많음부산 26.2℃
  • 맑음고창 27.1℃
  • 맑음제주 27.9℃
  • 흐림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2.8℃
  • 흐림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5.9℃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이만희 구속…꿈인지 현실인지 믿어지지 않아"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 입장 발표
"신천지 빠져 가출한 자녀들 찾아다니는 부모에게 위로"
"20만 신도들 다시 자신 인생 찾을 수 있는 기회 줄 수 있을 것"

 

신천지 피해 가족과 탈퇴자 등의 모임인 전국신천지피해자연대(대표 신강식, 전피연)가 이만희 총회장의 구속에 대해 1일 환영의 입장을 발표했다.

 

전피연은 “이 새벽 그리도 바라던 이만희 교주의 구속 결정 소식이 꿈인지 현실인지 믿어지지 않는다”며 “이제야 막혔던 숨통이 트이고 조여왔던 가슴은 벅차오름을 느끼지 않을 수 없다”고 전했다.

 

이들은 “그러나 코로나19라는 국가 재난이 닥치면서, 그들의 본색이 드러나기 시작했다”며 “어떻게 해서든 이 위기를 넘어가 보려는 정부와 국민들의 노력에는 아랑곳하지 않고, 뻔뻔스러운 거짓말과 늑장 대응으로 방역활동을 방해하여 막대한 행정력을 낭비하였고 온 국민을 두려움과 위험에 빠뜨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 신천지의 반사회성과 패악은 온 천하에 드러났고, 이만희 교주의 구속 결정이 내려져고 구치소에 수감되는 날이 오고 말았다”고 밝혔다.

 

전피연은 “오늘의 이만희 교주 구속 결정은 먼저 고통 가운데 울부짖으면서 거리에서 가출한 자녀들을 찾으러 뛰어다니신 부모님들께 큰 위로가 될 것”이라며 “신천지의 종교사기에 빠져 허우적거리는 20만여명의 신도들에게도 다시 자신의 인생을 찾을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줄 수 있으리라 믿는다”고 강조했다.

 

또한 “37년 간의 범죄 행각을 낱낱이 파헤쳐, 사이비 종교 신천지 같은 종교사기 집단에 의한 피해가 다시는 양산되지 않도록 강력히 처벌해 달라”며 “범죄로 은닉한 재산을 환수하여 신천지 해체의 종지부를 찍어 달라”고 사법부에 요청했다.

 

전피연은 “앞으로 현재 1·2차로 진행 중인 신천지 피해자들의 손해배상을 위한 청춘반환 소송을 신천지 피해자들과 대규모로 벌여나갈 것”이라며 “가출한 우리 자녀들이 모두 집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종교의 자유라는 미명 하에 사회질서를 해치고 미풍양속과 가정윤리를 해치며 종교사기 행각을 벌이는 사이비종교에 대한 규제책을 마련하기 위한 입법 청원 운동을 시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경기신문 = 유연석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