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2℃
  • 흐림강릉 18.7℃
  • 구름많음서울 18.7℃
  • 구름많음대전 17.3℃
  • 구름많음대구 18.5℃
  • 구름많음울산 19.3℃
  • 구름많음광주 20.2℃
  • 구름많음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18.2℃
  • 구름많음제주 21.2℃
  • 구름많음강화 19.3℃
  • 구름많음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6.4℃
  • 구름조금강진군 21.0℃
  • 구름많음경주시 18.8℃
  • 구름많음거제 19.6℃
기상청 제공

김포 '주님의 샘 장로교회'서 코로나19 확진자 집단 발생

 

최근 수도권 교회 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김포지역 교회에서도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10일 김포시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김포시 양촌읍 ‘주님의 샘 장로교회’에서 6명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관련 확진환자는 전날 경기도의료원 파주병원으로 이송된 60대 여성(김포 49번)과 서울 마포구에서 검사를 받은 50대 남성을 포함해 총 8명으로 늘어났다.

 

양촌읍 소재 주님의 샘 장로교회의 교인은 총 11명으로, 지난 8월 9일 최초 확진환자가 발생한 이후 전수검사를 실시한 결과 기존 확진환자 2명 외에 10일 6명이 추가 확진됐고 2명은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1명은 재검예정이다.

 

김포시는 현재 역학조사와 함께 확진환자의 거주지와 방문지를 방역소독하고 병원이송을 준비 중이며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조치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에 긴급대책에 나선 정하영 시장은 “김포 49번 확진환자의 경우 7월 29일 증상 발현부터 확진까지 열흘의 기간이 있어 지역감염 우려가 크다”며 “밀폐된 공간에서 빈번하게 예배를 가진 것이 집단 감염으로 이어진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정 시장은 “김포시 보건소를 중심으로 꼼꼼하게 동선을 파악하고 조치를 취할 것”이라며 “이상 증상이 있는 시민들께서는 한 분도 빠짐없이 신속하게 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 경기신문/김포 = 천용남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