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5 (화)

  • 흐림동두천 26.0℃
  • 구름조금강릉 27.2℃
  • 구름많음서울 29.4℃
  • 구름많음대전 29.3℃
  • 흐림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5.6℃
  • 흐림광주 26.7℃
  • 구름많음부산 25.1℃
  • 흐림고창 27.4℃
  • 구름조금제주 28.7℃
  • 구름조금강화 26.7℃
  • 흐림보은 26.4℃
  • 구름많음금산 27.7℃
  • 구름조금강진군 27.5℃
  • 구름많음경주시 27.6℃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인하대, 공공외교 역량강화하는 2022 공공외교 한마당 개최

 인하대학교는 지난 18~19일 이틀간 한국국제교류재단(KF)이 후원하고 인하대 국제관계연구소가 주관하는 ‘2022 공공외교 한마당’ 행사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2021-23 공공외교 역량강화대학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공공외교에 대한 인지도와 이해도를 높이고 공공외교 분야의 진로탐색 및 역량강화를 도모하기 위해 개최됐다. 학생들은 ‘공공외교 토론대회’와 ‘보자기 원데이클래스’에 참여하며 국가브랜드의 영향력을 높이는 외교활동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첫날 개최된 ‘공공외교 토론대회’에서는 ‘재외동포 공공외교: 정부의 지원정책은?’이라는 주제로 열띤 토론이 벌어졌다. 참가팀들은 재외동포의 공공외교적 역할을 제고하는 효과적인 정부지원정책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토론대회 ‘대상’은 인하대 정치외교학과 김근영, 문서영, 이수형 학생으로 구성된 이음팀이 차지했다. 이음팀은 찾아가는 공공외교 체험으로 ‘재외동포와 함께하는 글로벌 버스킹’ 정책을 제안해 심사위원으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음팀 문서영 학생은 “그동안 강의에서 배운 공공외교와 재외동포에 대한 지식을 직접 활용할 수 있는 시간이었으며, 재외동포 지원정책을 고민해보면서 재외동포가 한국의 공공외교에 소중한 자원이라는 것을 다시 한번 깨달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19일에는 국가이미지를 향상시키는 공공외교의 일부로서 한국의 전통 보자기를 활용한 이색 체험행사 ‘보자기 원데이클래스’가 진행됐다. 모두 4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해 이수희 강사(한국보자기아트협회 인천·부천 지회장, 보자기아트 대표강사)의 지도로 보자기 매듭을 활용한 생활포장과 인테리어 소품을 만들었다.

 

특히 인하대에서 공부하고 있는 프랑스, 우즈베키스탄, 핀란드, 베트남, 말레이시아 등 14개 국 유학생들이 참여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진영 인하대 국제관계연구소장은 “이번 행사는 한국국제교류재단, 재외동포재단, 문화원 등 공공외교 연관 분야 취업에 많은 도움이 되는 경험이었을 것”이라며 “젊은이 특유의 창의성을 가지고 참신한 공공외교 정책을 제안해 국가이미지 제고에 기여하는 인재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윤용해 기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