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6 (일)

  • 구름조금동두천 20.2℃
  • 흐림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21.1℃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많음대구 17.0℃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21.0℃
  • 흐림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
  • 맑음제주 20.6℃
  • 구름많음강화 20.0℃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17.0℃
  • 구름많음강진군 19.6℃
  • 구름많음경주시 17.3℃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인천 시민단체들, 창영초 존치 결정 환영…“교육정책 수립 적극 협조”

 

인천시교육청의 창영초등학교 존치 결정에 지역 시민단체들이 환영의 뜻을 밝혔다.

 

인천의 시민사회단체 30곳이 모인 ‘창영학교 이전 사태를 우려하는 시민모임’은 9일 성명문을 통해 “창영학교 존치에 대한 시교육청의 결정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시교육청은 창영초를 금송구역으로 이전하고 해당 부지에 여중을 신설하는 방안을 추진해왔다.

 

이에 시민모임은 이전에 대한 범시민적 협의 미흡, 3·1운동의 발상지인 교육적 가치 등을 이유로 이전에 반대했다.

 

창영초 이전안은 지난 1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의 벽을 넘지 못했다. 교육부는 학군의 여중 신설 수요 재검토, 창영초 이전지 활용계획 재검토 의견을 시교육청에 전달했다.

 

시교육청은 창영초 이전을 백지화하고 원점 재검토로 선회했다.

 

도성훈 인천시교육감도 지난 8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창영초 존치와 환경개선을 전제로 동구의 교육여건 개선에 집중하겠다고 설명했다.

 

우선 다양한 의견을 모으기 위해 기존 창영초 소통위원회를 확대 개편할 예정이다. 이번에는 시민모임도 참여한다.

 

시민모임은 “시민모임도 앞으로 교육청의 교육행정과 교육수요 변화에 따른 방안 모색에 능동적으로 협조 동참하겠다”며 “시민과 소통하는 교육정책 수립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했다.

 

[ 경기신문 / 인천 = 김민지 기자 ]

관련기사









COVER STORY